suhakneungryeoksiheom

이 소식을 들은 수능 감독관들이 교문으로 뛰어나왔다.
자가격리자는 404명이다.
"수능 사이트의 시스템 수준으로 보기엔 크게 미흡하다”
교육부가 ‘대입제도 공정성 강화 방안’을 발표했다.
변별력은 충분히 갖춘 시험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교육부가 '수험생 유의사항'을 안내했다.
비문학 부분에서 배경지식을 필요로 하는 문제들이 나오고 있다
특히 서울에서 '정시 확대' 여론이 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