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eosaideu-seukwodeu

DC의 인기 만화를 원작으로 한 동명의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트레일러가 공개됐다. 내년 8월 5일 개봉이지만 '섹시 밤'이라 불리는 마고 로비와 변신의 천재 자레드 레토 등의 캐스팅으로 이미 시끌 벅적한 상황
자레드 레토 표 '조커'가 벌써부터 영화팬들을 흥분케 만들고 있다. DC코믹스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가 서서히 베일을 벗고 있다. 예고편을 통해서는 우리에게 '자살특공대'로 알려진 캐릭터들이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았다
[7월 14일 업데이트] 지난주 2015 코믹콘 행사에서 상영했다 참석자의 '직캠 버전'이 유튜브에 유출된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예고편, 고화질 공식 영상을 배급사 워너브라더스가 하루가 지나 공식 채널을 통해
사이드킥의 원조는 과연 누구일까? 두말할 필요 없이 배트맨의 사이드킥 로빈이다. 배트맨의 탄생 초기에 작가진은 한 가지 문제점을 발견했다. 바로 대화 상대가 없다는 것이었다. 어둠의 기사라는 특성 때문인지, 배트맨은 악당의 본거지에 잠입할 때 혼자서 주저리주저리 상황을 설명할 때가 많았다. 그래서 작가들은 배트맨에게 짝을 하나 붙여서 대화를, 때론 농담도 주고받으면서 이야기를 풍성하게 만들려 했다. 그렇게 탄생한 인물이 일명 '기적의 소년(the Boy Wonder)' 로빈이다.
우리 모두 알고 있다. 자레드 레토가 '수어사이드 스쿼드'에서 조커 역을 맡는다는 사실을. '수어사이드 스쿼드'가 뭔지 모른다고? DC코믹스의 동명 원작으로 만드는 영화의 제목이다. 정부에 의해 특공대로 뭉친 수퍼히어로
자레드 레토는 한동안 '예수 장발'을 고수했다. 이를테면 오스카 시상식에 나타난 그의 모습은 이랬다. 며칠전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조커 역 연기를 위해 장발을 자르고 수염을 민 자레드 레토가, 이번에는 바뀐 머리
영화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을 본 사람이라면, 배우 자레드 레토의 얼굴에 수염이 없는 모습을 보았을 것이다. 하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극 중 '레이언'으로 분한 자레드 레토의 모습이었다. 대부분의 사람이 봤던 자레드
영화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의 배우 자레드 레토가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조커 역으로 낙점됐다. '수어사이드 스쿼드'는 DC코믹스의 동명원작으로 만드는 영화다. '버라이어티'의 보도에 따르면, 자레드 레토외에도 윌
'배트맨' 시리즈의 '조커' 역할은 언제나 기념비적인 배우들의 몫이었다. 팀 버튼의 '배트맨'에서 조커를 연기한 잭 니콜슨과 크리스토퍼 놀란의 '다크 나이트'에서 조커를 연기한 히스 레져는 전혀 다른 색깔로 거의 완벽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