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eosaideu-seukwodeu

'수어사이드 스쿼드'가 개봉 후 수많은 혹평에 시달리고 있지만, 단 한 명만은 극찬을 받고 있다. 바로 '할리 퀸'역을 맡은 마고 로비다. '마고 로비를 보러 갔는데 바고 로비만 보고 나왔다'라는 평. 그러나 마고 로비가
배우 겸 슈퍼모델인 카라 델레바인이 최근 한 인터뷰에서 본인의 섹슈얼리티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녀는 "게이"라는 단어가 '카라 델레바인'이라는 사람을 정의하지 않았으면 좋겠지만, 자신을 설명하는 데 쓰이는 것은 괜찮다고
“사파타의 말은 이 영화에 대한 나의 사랑과 믿음을 보여주기 위한 것이었다. 나는 팬들을 위해 영화를 만들었다. 내 인생 최고의 경험이었다.” 한편, '엔터테인먼트 위클리'에 따르면, ‘수어사이드 스쿼드’를 비롯한 DC
마고 로비와 자레드 레토 등 할리우드 톱스타들의 출연으로 개봉 수개월 전부터 주목받아온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가 3일 개봉했다. 세상에서 가장 나쁜 악당들이 함께 세상을 구하는 내용을 담은 이 영화는 8월 5일 북미
할리우드 배우 윌 스미스가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장점으로 다양한 인종을 꼽았다고 미국 연예매체 할리우드리포터가 지난 1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윌 스미스는 '수어사이드 스쿼드' LA 프리미어 현장에서
많은 이들에게 알려져 있는 조커 캐릭터가 새롭게 탄생했다. 2016년에 등장한 조커는 한층 싸이코틱하고 의외로 사랑꾼이다. 1일 오후 서울 왕십리 CGV에서 언론배급시사회를 갖고 그 베일을 벗은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에서는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는 세상에서 제일 나쁜 악당들이 모여 세상을 구하는 이야기다. 이 영화는 DC코믹스의 세계에 사는 악당들을 모이게 했지만, 사실 ‘나쁜 놈들’로만 따지만 쿠엔틴 타란티노의 ‘나쁜 놈들’도 만만치
8월 3일 개봉을 앞둔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 측이 조커와 배트맨의 등장 이유와 수어사이드 스쿼드를 위협하는 최강 빌런에 대한 이야기를 공개했다. '수어사이드 스쿼드'는 '배트맨 대 슈퍼맨: 저스티스의 시작'에서
8월 4일 개봉을 앞둔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에서 마고 로비가 분한 '할리 퀸'의 NEW 10종 스틸이 공개됐다. 양쪽에 각각 핑크와 블루로 염색한 금발 헤어스타일, 섹시한 몸매를 강조하는 티셔츠와 핫팬츠의 의상
자막이 수정된 예고편 전체는 이렇다. 앞서 할리 퀸 존댓말 번역에 대한 트위터 반응은 아래 링크에서 볼 수 있다. '수어사이드 스쿼드' 국내 예고편 속 할리퀸은 무척 친절하다(트윗반응) 할리 퀸의 '한국어 존댓말 자막'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