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eosaideu-seukwodeu

윌 스미스는 앞서 일정 문제 등으로 속편에서 하차했다.
조커에게서 벗어난 할리퀸의 모습이다.
각본을 맡는다.
작년에 수어사이드 스쿼드에 등장했던 모습은 이렇다. 그러나 이번에 맡은 역할은 지금까지의 역할과는 전혀 다르다. 일단 시대가 다르다. 이번 영화 <메리, 퀸 오브 스코츠>는 스코틀랜드의 여왕이자 프랑스의 왕비였던 메리
벤 애플렉이 지난 30일(현지시각) 영화 '배트맨'의 감독직에서 하차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워너 브러더스가 '배트맨' 솔로 무비 제작 소식을 알린 지 약 9개월 만이다.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애플렉은 영화의 감독직에서
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의 데이비드 에이어 감독이 영화에 대해 후회를 했다고 미국 매체 베네티페어가 지난 22일(현지시각)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데이비드 에이어 감독은 최근 자신을 응원하는 팬의 SNS에 답글을
배우 마고 로비는 지난 19일 오랜 연인인 톰 애컬리와 결혼식을 올렸다. 비밀 결혼식을 올렸다는 것도 놀라운 소식이지만, 그녀가 하객들에게 선물한 것은 더욱 충격적이다. 그녀의 결혼식에 참석한 이사벨라 커의 인스타그램
여성이 세상을 구하거나 대단한 일을 해내려면 보통 이상의 능력이 필요했다. 하지만 남성들은 그렇지 않았다. 원작 '고스트버스터즈'만 해도 네 명의 남자들은 그리 잘난 게 없었다. 리메이크의 여성들과 똑같은 보통의 인간들이다. 별 거 아닌 보통의 남자들은 그동안 세상을 구하고, 엄청난 일을 하면서 영화와 소설에 등장했다. 여성은 그렇지 않았다. 그런 점에서 '고스트버스터즈'는 별 것 아닌 역할교대로도 대단한 일을 한 것이다. 이제 보통의 여성들도 세상을 구원할 수 있다는 것을 여기저기에서 보여주고 있으니, 남자들은 더욱 멋있어질 필요가 있다.
올 여름 최악의 블록버스터라는 오명을 안은 영화들은 무엇일까. 포브스가 최근 이를 선정해 발표했다.이름을 올린 작품은 총 4편이다. 첫번째 작품은 '엑스맨 : 아포칼립스'. 20세기 폭스가 제작하고 브라이언 싱어 감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