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eurideijeu-bakyucheon

5일 첫 방영된 드라마 '쓰리데이즈' 1회는 3발의 총소리로 끝났다. 반응이 뜨겁다. 주인공 '한태경'을 연기한 배우 박유천을 향한 지지와 <싸인>과 <유령>을 집필했던 김은희 작가가 짜놓은 촘촘한 이야기, 무엇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