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seokhui

과대망상이라는 해석도 나오고 있다
손석희 사장은 지난 2일 방송을 끝으로 하차했다.
폭행 의혹이 제기된 지 약 1년 만에 나온 결론
6년 4개월 만에 뉴스룸을 떠난다
양준일은 손석희를 '사장님'이라고 불렀다.
양준일을 ”‘역주행 신드롬‘을 일으킨 가수”, ”시간 여행자” 등으로 소개했다.
"사측이 하차를 제안했지만 동의한 것은 나"
기자들은 하차가 발표된 23일 밤 방송국 내부에 성명서를 내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