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gminho

송민호는 '천재설'에 대해 굳이 부인하지 않았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대신 사과에 나섰다.
피오는 현재 송민호와 함께 tvN '마포 멋쟁이'에 출연 중이다.
아스널 수비수 엑토르 베예린도 캣워크를 걸었다.
"혼자 있고 싶다", "신서유기만 하자" 예고된 박보검 급 알바는 나영석 PD였다. 송민호의 부재로 인해 졸지에 알바생이 된 나영석 PD도 브레이크 타임에는 멤버들처럼 혼자 있고 싶어 했다. 그만큼 어렵고 힘든 '강식당'이다
그룹 위너의 멤버 송민호가 그림 솜씨를 과시했다. 19일 송민호는 tvN '신서유기 외전-강식당'에 출연해 직접 '강식당' 간판 그림을 제작했다. 남다른 그림 실력에 나영석 PD는 "미술을 공부했느냐"고 물었고, 송민호는
최연소 ‘꽃청춘’이 역대급 스케일로 납치당했다. 보이그룹 위너 네 명의 멤버가 죄수복을 입고 차 째로 끌려갔다. 7일 오후 방송된 tvN ‘신서유기 외전-꽃보다 청춘’에서는 제작진의 몰래카메라에 속아 서호주 퍼스로 끌려가는
23일 에픽하이는 정규 9집 앨범 'WE’VE DONE SOMETHING WONDERFUL'을 발표했다. 3년 만에 발매된 앨범은 24일 오전 현재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상위권을 기록하고 있다. 그러나 한편에서는 '여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