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lrasiti

미국의 전기자동차업체 테슬라 모터스와 태양광 패널 제조업체 솔라시티가 합병하기로 했다. 테슬라 모터스는 1일(현지시간) 솔라시티를 주당 25.83달러, 총 26억 달러(약 2조8천800억 원)에 인수하기로 두 회사가
물론 이건 어디까지나 대략적인 '구상'이라고 할 수 있다. 어떻게, 언제까지 이런 구상을 실현하겠다는 구체적인 내용은 빠져 있다. 그러나 꼭 10년 전에 머스크가 준비했던 '마스터플랜 1'이 하나 하나씩 모두 현실화됐다는
일론 머스크가 자신의 전기차 제작사 테슬라(Tesla)와 태양에너지 회사 솔라시티(SolarCity)를 합치겠다는 구상을 내놨다. 21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 블룸버그 등에 따르면 테슬라는 이날 솔라시티에
상상력과 실천력, 휴머니즘, 이 3박자를 잘 갖췄다면 미래인이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을 것이다. 이 3박자를 갖춘 미래인들은 혁신적 아이디어와 실천으로 세상에 활력과 희망을 불어넣는다. 하지만 다방면에 걸쳐 끊임없이 혁신을 일으키고 열매까지 맺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게다가 엄청난 부까지 거머쥔 사람은 더더욱 드물다. 모험가이자 사업가인 일론 머스크(Elon Musk, 43)는 그 극히 드문 주인공 가운데 하나이다. 그는 손 대는 것마다 그 분야의 산업지형을 바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