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dujeung

소두증(小頭症)을 유발한다고 알려진 지카바이러스가 남성의 생식능력을 떨어뜨릴 수 있음을 시사하는 동물 실험 결과가 나왔다. 사이언스데일리에 따르면 미국 워싱턴대 의대 연구진은 수컷 쥐가 지카바이러스에 감염되면 고환 크기가
태국에 이어 베트남에서도 지카 바이러스에 의한 것으로 보이는 소두증 환자가 처음으로 발생했다. 베트남 보건부는 30일 베트남 중부 닥락 성에서 생후 4개월 된 여자 아기가 소두증에 걸린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VN익스프레스
한국인 지카 감염환자의 정액에서 살아있는 지카바이러스가 처음으로 분리, 검출됐다.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오명돈 교수팀은 국내 지카바이러스 감염환자 중 1명의 정액을 채취해 유전자 검사(RT-PCR)와 바이러스 배양검사를
지카 바이러스 감염에 따른 소두증 신생아가 미국 본토에서 처음으로 출생했다고 미 CNN방송과 ABC뉴스 등이 3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뉴저지 주 해컨색대 의료센터에 따르면 소두증 신생아는 이날 도나 에이 산자리
미 질병관리본부(CDC)는 오늘(14일) 지카 바이러스가 신생아의 소두증과 뇌 손상을 유발한다는 충분한 증거를 얻었다고 발표했다. 뉴욕타임스는 CDC의 공식발표로 지난 몇 달간 있었던 지카 바이러스 감염과 소두증의 연관성에
몇 주 전까지만 해도 거의 무해하다 여겨지고 잘 알려지지도 않았던 지카 바이러스가 갑자기 뉴스를 장악하고 있다. 지카가 소두증(비정상적으로 작은 머리와 발달이 덜 된 뇌를 가지고 태어나는 선천적 기형)을 유발한다는 혐의가
세계보건기구(WHO) 마거릿 찬 사무총장은 24일(현지시간) "지카 바이러스는 근절하기 어렵고 가공할 만한 도전"이라고 말했다. 찬 사무총장은 이날 세계적 지카 바이러스 사태의 진원지인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당신도 한 번쯤 들어봤을 소두증과 몬산토 사이의 '음모론'. 유전자조작식품(GMO)으로 유명한 다국적 기업 몬산토가 소두증의 '배후'에 있다는 주장이다. 소두증과 몬산토 사이의 연관성을 제기한 음모론의 출처는 단 하나다
유럽에서 임신부의 지카 바이러스 감염 사례가 처음 보고됐다. 지카 바이러스가 퍼진 국가를 방문했다가 감염되는 사례가 늘면서 세계보건기구(WHO)는 이런 지역을 방문한 사람들의 헌혈을 받지 말라고 각국에 권고했다. 스페인
지카 바이러스가 퍼지면서 불안과 혼란 또한 널리 퍼지고 있다. WHO 마거릿 찬 사무총장은 지카 바이러스가 ‘폭발적으로 퍼지고 있다’고 말하며, 12개월 안에 4백만 명까지 감염될 수 있다고 추정했다. 질병 통제 예방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카바이러스의 확산을 '국제 보건 비상사태'로 선포한 가운데 질병관리본부는 각계 전문가를 초청, 현재 이 바이러스의 위험성 등을 평가하고 대책을 마련하는 '지카바이러스 위기평가 및 대책회의'를
이른바 '소두증 바이러스'로 불리는 지카(Zika) 바이러스의 세계적 확산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자 한국 보건당국도 법정감염병으로 지정하고 대응 수위를 높였다. 관련 기사: 임신부가 알아야 할 소두증 유발 '지카
브라질에서 태어난 2달 된 아기가 병원에서 검사를 받고 있다. 2015년 10월, 브라질 보건부는 WHO에 소두증에 걸린 채 태어나는 아이들이 위험할 정도로 많다고 알렸다. 소두증은 희귀한 선천적 장애로, 평생 영향을
만약 선포된다면 역사상 4번째다. 신생아의 소두증을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진 지카(Zika) 바이러스의 급속한 확산에 세계보건기구(WHO)가 역대 4번째 '국제적 공중보건 비상사태'(PHEIC)를 선포할지 주목된다. WHO는
브라질에서 선천성 기형인 소두증 의심 사례가 4천 건을 넘어섰다. 브라질 보건부는 27일(현지시간)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지난 23일까지 4천180건의 의심 사례가 보고됐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소두증으로 확인된 것은
신생아 소두증(小頭症)을 유발할 수 있는 지카(Zika) 바이러스 때문에 여행을 취소하는 임신부들에게 남미 항공사들이 항공료를 전액 되돌려주기로 했다. 27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브라질 항공사 골(Gol
이제 아주 먼 이야기는 아니다. 브라질 등 중남미 국가를 중심으로 발생하던 '지카 바이러스'가 세계 곳곳으로 확산하자 보건당국이 법정 감염병으로 지정한다. 이미 지카 바이러스는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전 세계로 번지고
선천성 기형인 소두증을 유발하는 것으로 의심되는 '지카(Zika) 바이러스'가 미국 본토에도 상륙한 것으로 밝혀져 미국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미국 뉴욕 시 당국은 시민 세 명이 지카 바이러스에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브라질에서 선천성 기형인 소두증 의심사례가 계속 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브라질 보건부는 전날 발표한 보고서를 통해 지난 16일까지 3천893건의 소두증 의심사례가 보고됐다고 밝혔다.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