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banggwan-cheou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소방공무원 충원' 관련 비판에 "왜곡"이라고 주장했다. 19일 안 대표는 논평을 통해 지난 일요일 있었던 강릉 석란정 사고에 대해 언급했다. 안 대표는 "강릉 소방서에서 이영욱, 이호현 두 소방관께서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감염 공포부터 유독가스 누출 우려, 빠른 도착에 대한 강박과 출동 시 교통법규 무시까지. 소방공무원들이 직무 현장에서 받는 흔한 스트레스다. 32년차 현직 소방공무원이 이러한 스트레스 요인을
KTX 내에서 심정지를 일으킨 50대 남성이 소방관 승객과 승무원의 신속한 조처로 목숨을 건졌다. 26일 코레일과 광주 광산소방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27분께 천안역 인근 목포행 KTX 511열차 내 화장실 앞에서
부산 연제구 거제동에 있는 중고차 매매단지에서 큰불이 나 차량 570여 대가 불에 탔다. 3일 오전 1시 53분께부터 시작된 화재진압 작업을 겨우 마치고 컵라면으로 끼니를 해결하는 소방관의 모습이 부산경찰 페이스북에
① 폐기 처분해야 할 소방차가 달린다 <한겨레>는 우선 전국의 소방관들이 일하는 환경을 들여다봤다. 소방관은 얼마나 부족하며 소방차는 얼마나 낡았는지, 소방서가 없는 곳은 어디인지 알아봤다. 소방방재청이 발간한 <2014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