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hainikseu

낸드플래시 시장 점유율이 삼성전자에 이어 2위로 올라갈 전망이다.
"코로나19로 비대면 경제 활성화됐기 때문"
대구 코로나19 환자의 밀접 접촉자로 구분된 신입사원
국내 업체에 오히려 기회가 될 수 있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파리 기후변화협정 탈퇴를 선언했을 때 가장 강력하게 비판한 이들은 누구였을까요? 애플의 팀쿡은 직원들에게 편지를 썼고, 페이스북의 마크 주커버그는 페이스북 포스트를 남겼으며, 트위터의 잭 도시도 트윗을 남겼습니다. 구글도, 마이크로소프트도, 테슬라도, 아마존도, 세일즈포스도, 심지어 우버도 모두 같은 목소리로 외쳤습니다.
경기도 이천 SK하이닉스 내 공장 신축 현장에서 질식사고가 발생, 작업자 3명이 사망했다. 30일 낮 12시 25분께 이천시 부발읍 SK하이닉스 내 신축된 공장(M14) 8층에서 배기덕트(넓이 5㎡, 깊이 3m) 내부를
지난주 전자업계의 실적 발표가 잇따랐다. 쌍두마차인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나란히 지난해 성적표를 공개했다. SK하이닉스는 사상 최대 실적을 자랑했다. 스마트폰과 TV, 반도체 판매 실적이 각사의 주력이다. 하지만, 미래
반도체 산업 노동자들이 자녀들의 선천성 질환 문제로 고통받고 있다. 울며 대개 자신들을 책망하기 여념 없다. 아이들 병을 감추며 장기간 스스로 감당해 나간다. 유해 화학물질을 다루며 적층하였을 ‘생식독성’이 세상에 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