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yeonhui

강남구청이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판하는 '댓글부서'를 운영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경향신문은 8일 "지난 2월 강남구가 신설한 도시선진화담당관 산하 시민의식선진화팀 소속 공무원들이 ‘댓글부대’ 역할을 한 정황이 드러났다
강남구청이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활용한 조형물을 기획했다. ‘말춤’을 추는 손동작을 이용한 청동상이다. 11월 5일, ‘한겨레’가 국가통합 전자도달 사이트 나라장터를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강남구(구청장 신연희
헤이 강남~. 잊지마 지금의 널 낳은 건 서울~! 현대차그룹이 사들인 한전부지 대금 1조 7030억원을 두고 강남구와 서울시가 디스전을 벌이고 있다. 이번 턴에선 마이크가 서울시에게로 돌아갔다. 최근 서울시에서 '강남구를
신연희(67) 강남구청장이 민방위 교육장에서 한 발언이 논란을 빚고 있다. 헤럴드경제의 16일 단독 보도에 따르면, 신 구청장은 13일 강남구 민방위 교육장에서 안보 관련 이야기를 하다가 한전부지 개발과 관련한 서울시와의
시사인은 강남구 범구민 비상대책위원회가 지난 여름 강남구 일대에 현수막 50여개를 설치했다고 보도했다. 박원순 서울시장과 갈등을 빚고 있는 신연희 강남구청장이 이번엔 '강남특별자치구' 설치를 건의했다. 반어법적 의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