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wolho-gyeongchal

세월호 유가족과 관련 시민단체들로 구성된 4·16연대는 세월호 집회 당시 경찰의 공권력 사용이 과도해 인권침해가 발생했다며 유엔 특별보고관에 긴급청원을 제출했다고 4일 밝혔다. 4·16연대는 긴급청원문에서 지난달 16일과
경찰이 세월호 참사 1주기 추모 집회에서 '차벽'을 대거 동원한 것에 대해, 세월호 집회 주최 측은 "헌법소원을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22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4·16연대와 4·16가족협의회는 이날 기자회견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