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uwiseu-yeohaeng

스위스에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지닌 온천(독어로는 Bad, 불어로는 Bains)들이 곳곳에 있다. 대자연에 둘러싸인 노천 온천에 현대적으로 리노베이션을 거친 고급 온천들도 발달해 있어서 스위스인들뿐만 아니라 유럽과 세계
스위스만큼 다양한 테마열차와 열차 노선을 갖춘 나라가 또 있을까. 유럽에서 가장 높은 곳에 있는 기차역이 바로 스위스에 있다. 유럽 최초의 등산철도를 개통한 곳도, 아직 증기기관차를 운행하고 있는 곳도 스위스다. 빙하
스위스만큼 다양한 테마열차와 열차 노선을 갖춘 나라가 또 있을까. 유럽에서 가장 높은 곳에 있는 기차역이 바로 스위스에 있다. 유럽 최초의 등산철도를 개통한 곳도, 아직 증기기관차를 운행하고 있는 곳도 스위스다. 빙하
사실 분천은 언감생심 스위스 체르마트와 비교할 수 있을까 싶을 정도의 작고 초라한 동네다. 그러나 깔끔하고 아름다운 풍경과 환경보호를 내세우며 반드시 전기로 움직이는 고가의 열차를 타야만 들어설 수 있는 스위스의 마을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