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usi

가게 첫 손님은 ‘미스터 초밥왕’ 작가 테라사와 다이스케였다.
"스시 셰프가 되길 바라는 여성들을 위해 내가 강하게 버텨야 한다고 느낀다" - 유키 치즈이 셰프
‘도시어부’가 한국 최초로 참치 낚시에 도전했으나 실패했다. 그러나 눈 앞에서 참치 해체쇼를 펼치는 명장면을 뽑아냈다. 20일 오후 방송된 채널A ‘도시어부’에서는 경상북도 영덕 동해 바다에서 참치 낚시에 나선 멤버들과
"'무제한 초밥집'인데 너무한 거 아니야?"라고 생각했다면 반전이 있다.
이 스시는 정말 귀엽다. 다가오는 젓가락을 피해 도망가는 스시라니. 긴장감을 더해주는 BGM은 덤이다. h/t 9gag
일본인 셰프 요시즈키 준은 평소 유튜브에 요리하는 영상을 자주 올린다. 사람을 위한 음식만 만들던 그는 최근 새로운 레시피에 도전하기로 했다. 자신이 키우는 고양이를 위해 '스시'를 만든 것. 사람들이 먹는 스시와 달리
무지개와 은하수를 담은 듯한 음식의 유행이 끝나자 '킷캣 스시'가 등장했다. '킷캣 스시'는 초밥과 초콜릿을 합친 것으로, 밥 대신 쌀 강정, 회 대신 초콜릿을 올린 디저트다. 매셔블에 의하면 이 독특한 디저트는 참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