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yeonggyo

자녀 양육의 의무를 다하지 않은 부모들이 사망한 자녀의 재산을 상속할 수 없도록 하는 내용을 담는 구하라법
법사위를 넘지 못한 '구하라법'은 20대 국회에서 자동폐기된다.
손혜원·서영교 의원에 대한 한국당의 대응에선 온도차가 확연히 느껴진다.
실제 재판에도 어느정도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두 의원은 제기된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다
'가족채용'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더불어민주당 서영교 의원이 11일 탈당했다. 서 의원은 그동안 당 지도부의 자진탈당 권유에 대해 결정을 미뤄오다 오는 12일 자신에 대한 징계를 위한 윤리심판원 전체회의를 하루 앞두고
가족을 보좌진 등으로 채용해 논란을 일으킨 더불어민주당 서영교 의원에 대해 더민주 당무감사원이 만장일치로 중징계를 결정했다. 김조원 당무감사원장은 30일 국회에서 열린 전체회의 후 이같은 내용의 심의 결과를 발표했다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비상대책위 대표가 27일 서영교 의원의 이른바 '가족채용'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김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최근 언론에 보도되는 서 의원 문제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더불어민주당이 서영교 의원의 이른바 '가족채용 논란'에 대해 정식 감찰에 착수했다. 자칫 당 전체의 이미지가 타격을 입을 수 있다고 판단, 최대한 엄정하게 대처하면서 이번 논란의 여파를 최소화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더민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