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로 적어주시는 응원들, 그 마음만으로도 저는 충분히 행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