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pyeongdeung

지난해 박원순 사건이 발생한 뒤 이뤄진 실태조사 결과다.
'바람직한 여아의 취향' 방송국의 센스도 칭찬해줄 만하다.
허프포스트에 해당 웹툰 작업 계기도 전한 수신지 작가.
서울시 성평등 어린이 사전에 담긴 내용이다.
미국 정치에서 여성의 대표성은 다른 주요 민주주의 국가들보다 지속해서 뒤처져 왔다.
차량 충돌 시험에 쓰는 인체 모형은 75kg 남성 기준이다.
어린이 문학에서 소외됐던 남성 클래식 댄서들의 모습을 보여준다.
세계 소녀의 날을 맞아 산나 마린 총리를 대신했다.
추석은 우리에게 분노, 반성, 깨달음, 그리고 변화 그 자체였다.
왜 남성 쪽 식구만 과하게 높여 불러야 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