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pokhaenggwanryeonbeop

*본 이미지는 기사의 내용과 무관합니다. 요르단 정부가 성폭행범이 피해자와 결혼하면 성폭행죄를 사면하는 형법 조항을 전면 폐지하는 대신 예외를 둬 논란이 일고 있다고 요르단타임스가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