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pokhaeng-sido

"식사라도 하며, 사과도 하고 싶네요~" - 남배우가 여성에게 보낸 문자
술집 화장실에서 여성을 성폭행하려다 경찰에 입건된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오후 1시50분께 충북 청주시 상당구 금천동의 한 주택에서 A씨(22)가 목을 매 숨진 것을 아버지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충북 청주청원경찰서는 17일 화장실에 가는 여성을 뒤따라가 성폭행하려던 남성 A씨(22)를 강간치상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3시께 청주시 흥덕구 사창동의 한 술집 화장실에서
밤늦게 귀가하던 여성을 뒤따라가 성폭행하려던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에게 항소심 재판부가 형을 낮춰 선고했다. 성폭행하려다 도중에 멈춘 부분이 참작됐다. 대전고법 제1형사부(재판장 윤승은 부장판사)는 15일 주거침입
밤늦게 귀가하던 여성을 뒤따라가 성폭행하려던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에게 항소심 재판부가 형을 낮춰 선고했다. 성폭행하려다 도중에 멈춘 부분이 참작됐다. 대전고법 제1형사부(재판장 윤승은 부장판사)는 15일 주거침입
오늘(18일) 새벽 경찰에 유상무 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신고했다가 이를 취소했던 20대 여성 A씨가 취소를 번복했다. 유상무의 성폭행을 주장하겠다는 의미. 경향신문에 따르면 신고자 A씨는 “나는 (유상무의) 여자친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