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jikja

미국, 호주, 아일랜드, 칠레에 이어 이번에는 독일이다.
신부는 곧바로 처벌되었을까? 아니다. 주교는 오히려 신부에게 "당신이 얼마나 힘든지 안다"며 위로하는 편지를 보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0일(현지시간) 쿠바 아바나 광장에서 열린 미사에서 "신은 교회가 가난해지기를 바란다"며 성직자들에게 아래와 같은 주문을 했다. "교회가 가난의 정신을 받아들여야 한다." "부(富)는 우리를 가난하게
최근 전병욱 전 삼일교회 담임목사한테서 성폭력 피해를 입었다는 8명의 증언이 담긴 책 '숨바꼭질'이 출간돼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지난 5년 동안 성범죄로 처벌받은 성직자가 모두 464명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됐다
성범죄자 가운데 일견 멀쩡해 보이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회사원은 물론이고 교수나 교사도 성범죄를 저지르는 경우가 많다. 어떤 직업군이 성범죄를 가장 많이 저지를까? 최근 단일직업군으로 따져봤을 때 성범죄 1위를 기록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