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jeok-jojak

인사혁신처 사무실에 침입해 성적을 조작한 공무원 시험 응시생 송모(26)씨가 시험 응시 자격요건인 토익(TOEIC)과 한국사능력시험 점수를 얻고자 허위로 병원 진단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공무원 시험 응시생 송모(26)씨의 성적조작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청 특수수사과는 9일 송씨가 본 시험에 앞서 치러진 지역 응시자 선발시험 문제지를 훔치려고 교직원을 사칭했다는 자백을 확보했다. 경찰은 제주지역 A대학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