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jang

"무책임한 세금 포퓰리즘을 당장 중단해야 한다”
"돈만 주면 여성이 아이를 낳을 것이라 생각합니까?"
초등학교 동창을 만났다. 졸업하고 20년이 다 되도록 연락이 끊겼던 친구인데 SNS와 TV출연의 힘이 모아져 몇 년전 눈물겨운 재회를 한 그런 인연이다. 그런데도 각자 나름 바쁘게 살다보니 이번에도 5년만의 상봉이 되었다
“여러분, 안녕하세요. 오늘은 중요한 발표가 있습니다. 우리는 우주에 도착한 후 처음으로 신체상태를 계측했습니다. 그런데 우와, 우와, 우와, 내 키가 무려 9cm나 자랐어요. 3주 만에 식물처럼 자랐네요. 고등학교
한국 국민 1인당 소득이 10년째 3만달러 진입에 실패했다. 지난해 1인당 국민총소득(GNI)은 2만7500달러에 그쳤다. 원화 약세와 인구수 증가가 발목을 잡았다. 한국은행이 28일 발표한 '2016년 국민계정(잠정
12년 전인 2005년, 기껏해야 초등학교 저학년인 소년들이 등장해 축구를 배우던 '날아라 슛돌이 1기'라는 프로그램이 있었다. 이 프로그램에서 가장 주목받은 소년 선수는 당시 일곱 살이었던 지승준이었다.
사람의 키를 조절하는 유전자가 발견됐다. 이 유전자에 돌연변이가 생겨 제 기능을 하지 못하게 되면, 키가 2cm 정도 더 크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하버드대와 캐나다 몬트리올대, 영국 엑시터대 등 약 280개 연구팀이
“잔디를 깎거나 다림질을 하는 것과 달리 키스에는 자연스런 결말이 없다. 즉 더 이상 할 게 없는 단계가 없다. 이 점에서 키스는 섹스와도 다르다. 절정도 없고 욕망이 사라지는 종점도 없다. 만약 인간이 잠도 자지 않고
생후 16개월 된 페이즐리 모리슨-존슨은 굉장히 다사다난했던 몇 개월을 보낸 뒤 마침내 미소 짓게 됐다. 베크위트 비데만 증후군을 앓고 있는 아기는 장기의 비대 등 여러 증상을 갖고 태어난다. 페이즐리의 경우에는 장기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