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inyong-geurimchaek

“그러니까 슬플 때, 우리를 정말 우울하게 만드는 것은 지금 나를 절실하게 붙드는 이 감정이 결코 이해 받을 수 없다는 절망, 즉 온전한 고립감이다. 기실 이 고립감은 다른 모든 감정의 그림자 같은 것으로서, 진심 가득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