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hwabongsong

성화봉송도 무관중으로 진행될 공산이 크다.
아사히 신문이 보도했다
‘동일본 대지진으로부터의 부흥 올림픽’을 기치로, 성화 봉송은 후쿠시마에서 시작된다.
MBC '무한도전'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 릴레이를 위해 9주 만에 다시 모인다. 일회성 촬영이라고는 하지만 다시 모인 '무한도전' 멤버들을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반가움이 일고 있다. '무한도전' 멤버인 유재석
  허핑턴포스트JP의 '転倒した杖の聖火ランナーは、観客のエールの中再び立ち上がった【リオパラリンピック】'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장애인 올림픽 공식 트위터는 이날 마사르의 영상을 공개하며 “절대 포기하지 않는다”란 설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