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gchuhaeng

서울대 “학과 상황을 우려해 나온 발언” ← ???
대표직 사퇴 사흘 만이다.
"민주당도 같은 문제와 과제를 안고 있지 않나" - 권인숙
성추행 사실을 개인의 통념으로 판단하는 것을 막기 위해서다.
"다툼의 여지가 없는 명백한 성추행 사건입니다."
집행유예 기간 중에도 피해자를 향한 가짜뉴스를 마구 퍼뜨렸다.
배진웅과 후배 측 진실공방이 이어지는 가운데 관련 타임라인을 정리했다.
가해자로 지목된 배우는 이날 인스타그램을 비공개로 돌렸다.
성추행 방조 혐의도 증거 불충분으로 무혐의로 결론 났다.
오거돈 전 시장은 부인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