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khyeonjun

유럽 리그 장기 계약 체결이 족쇄가 됐다.
올해 병역의무 기피자는 모두 256명이다.
한국 국적의 프로 축구선수 중에서는 처음이다.
남태희, 황의조, 문선민, 석현준이 각 1골씩 기록했다.
올림픽 축구대표팀이 아쉬운 마음을 안고 브라질에서 귀국했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축구대표팀을 이끈 신태용 감독은 17일 선수단과 함께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그는 "열렬히 응원해 주신 국민께 감사드린다
후반전 막바지 한국이 독일의 세르지 나브리에게 동점골을 허용한 뒤 선수들이 아쉬워 하고 있다. 기쁨도 잠시 ,후반 추가시간 나브리에 아쉬운 동점골을 허용했다. 페널티박스 바로 밖에서 프리킥을 내준 것이 화근이었다. 나브리가
포르투갈 프리마레리가의 '비토리아 데 세투발' 소속 석현준이 멋지게 휘어지는 프리킥으로 리그 9호, 시즌 11호골을 성공 시켰다. 스포츠한국에 의하면 석현준은 3일 오전 1시 15분 포르투갈 세투발의 에스타디오 본핌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