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kbang

징역 4년을 받은 우 전 수석이 석방되는 것은 이례적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심경 묻는 질문에 고개 숙이며 이 말만을 거듭했다.
이재용 삼성 부회장에 이어 2심에서 집행유예로 풀려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