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haesun

대법원이 손해배상 지급액을 1억원으로 높인 2심을 확정했다.
의혹제기, 합리적이라고 볼만한 객관적 근거 현저히 부족" - 법원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패소했다
"‘제시한 자료가 충분하지 않다’는 판단으로 검찰에 사법처리를 요청한 것이 실망스럽다"
가수 김광석씨 부인 서해순씨의 살해 의혹에 대한 수사결과
서해순씨의 변호인은 재판부의 판단에 대해 납득할 수 없다고 밝혔다.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 아이유 '서른 즈음에', '사랑했지만',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먼지가 되어', '이등병의 편지', '사랑이라는 이유로',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가수 고(故) 김광석이
검찰도 가수 고(故) 김광석씨의 딸 서연양 사망사건과 관련해 사건 발생 10년이 지나 부인 서해순씨(52)에게 제기된 의혹들에 대해 혐의가 없다고 결론내렸다. 서울중앙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박지영)는 서씨에 대한 유기치사
고 김광석씨의 아내 서해순씨(52)가 기자들의 취재 압박에 불안감을 호소하며 경찰에 신변보호를 신청했다. 17일 경기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서씨는 전날 오후 2시께 경찰서가 아닌 다른 장소에서 경찰과 만나 신변보호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