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lkoria

외국인들이 '셀 코리아' 행보 와중에 가장 많이 처분한 종목은 대장주 삼성전자로 나타났다. 같은 반도체 업종인 SK하이닉스가 그 뒤를 이었다. 상장사 매출 5년 만에 감소…삼성전자 실적 부진탓 삼성타운 31일 한국거래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