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inteuruiseu-kadineolseu

뜨거운 한 주를 보낸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첫 '내셔널리그 금주의 선수(NL Player of the Week)'에 선정됐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13일(이하 한국시간) 금주의
오승환(34)이 전격 입단한 미국 메이저리그 명문구단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존 모젤리악 단장은 오승환을 은퇴 위기로까지 몰고 간 해외 원정 도박 혐의에 대해 전혀 문제가 될 것이 없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 12일
해외 원정 도박 파문으로 선수 생활의 최대 위기를 맞았던 '돌부처' 오승환(34)이 11일(현지시간) 미국프로야구(메이저리그) 명문 구단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 전격 입단했다. 미국프로야구 소식을 다루는 MLB닷컴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