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rangjeilgyohoe

수도권을 비롯해 전국 각지에서 관련 확진자가 속출하면서 하루 전에 비해 166명 늘어났다.
경남, 대구, 경북 등 전국 각지에서 출발해 서울 광화문으로 간 버스.
전광훈 목사가 평소 앓던 질환이 악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사랑제일교회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연일 급증하고 있다.
확진 판정을 받고 격리됐던 병원을 몰래 빠져나와 서울로 이동했다.
메신저, 블로그, 네이버밴드 등에 같은 내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서울 아닌 다른 지역으로 전파가 확인된 사례가 75건에 이른다.
병원을 몰래 빠져나간 것으로 조사됐다.
수도권을 비롯해 부산, 대구, 광주, 울산 등 전국 곳곳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극우 정치꾼'으로 악명 높은 전광훈 목사는 광화문 집회를 주도했고, 코로나19에 감염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