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pjaru

스타강사들의 댓글 조작 의혹을 처음으로 폭로했다.
1심에선 이투스에 126억원을 배상할 것을 선고했었다
서울신문은 우 씨의 주장에 의하면 야구에 흥미가 있는 남자 재수생 A씨(가상의 캐릭터)가 평소 이투스 소속 강사 추천 글 이외에 야구에 관한 글을 자유게시판에 지속해서 올리는 식의 주도면밀함을 보였다고 전했다. 특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