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jikdan

조선시대 임금이 땅과 곡식의 신에게 제사를 지냈던 제단으로 종묘와 더불어 나라에서 가장 신성한 공간이었던 서울 사직단 옛터(사적 121호)에 대한 첫 발굴 성과가 나왔다. 유적에서 나온 자기들 문화재청과 울산문화재연구원은
서울 종로구 사직단(사적 121호) 복원 사업이 다음달 시작된다. 그러나 문화재청이 사직단 경계구역 안에 있는 서울시립어린이도서관 등에 대한 아무런 대안 제시 없이 복원을 밀어붙여 논란이 커지고 있다. 서울시립어린이도서관은
보물 제177호인 사직단 대문으로 승용차가 돌진해 대문이 일부 파손됐다. 21일 서울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30분께 서울 종로구 사직단 앞에서 독립문 방면으로 1차로를 달리던 방모(19)씨의 아반떼 승용차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