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geonsago

뮌하우젠증후군을 앓던 20대 여성이 5세 아들에게 소금을 먹여 사망에 이르게 한 사건이 충격을 주고 있다. 뉴욕타임스 등 미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26세의 싱글맘 레이시 스피어스는 자신의 5살 아들에게 몇 년 동안 치사량에
가나 축구대표팀이 국제경기 승부조작 관련 의혹 제기로 구설에 올랐다. 가나 축구협회의 고위관계자가 대가를 조건으로 자국 대표팀과 치르는 국제경기에서 승부조작 협조를 약속했다는 영국 언론의 보도가 논란을 불렀다. 일간신문
23일(현지시간) 낮 12시53분께 미국 알래스카 연안에서 리히터 규모 8.0의 강진이 발생해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고 미국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그러나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PTWC)는 "가능한 모든 자료를
‘전체 병사의 20%가 관심병사’ 국방부 발표 뜯어보니… ‘경제적 빈곤자’ ‘한부모 가정’ ‘성소수자’ 등 포함시켜 분류 기준에 뚜렷한 근거 없고 지정 뒤 관리도 주먹구구 국방부가 군 전체 병력 5명 가운데 1명이 ‘관심병사’라고
전부인의 생활비, 아버지의 도박빚까지 ‘을’의 처지인 납품업체에 떠넘겨온 롯데홈쇼핑 전·현직 임직원들의 ‘갑질’ 행태가 검찰 수사로 드러났다. 서울중앙지검 첨단범죄수사1부(부장 서영민)는 23일 방송 론칭과 황금시간대
임 병장, 자살 시도전 작성한 메모가 단서될듯 수사 후 합동조사단 파견…7월까지 전군 특별점검 군 당국은 23일 강원도 고성군 22사단 GOP(일반전초) 총기 난사 탈영병인 임모 병장을 생포함에 따라 범행 동기 등 본격적인
고성 GOP(일반전초)에서 총기 난사 후 무장탈영한 임모 병장이 23일 총기 자해 끝에 군(軍)에 생포돼 강릉 아산병원으로 옮겨진 가운데 수술을 마쳤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 당국은 "이날 오후
동료 병사들은 왜 대응 못 했나…진돗개 하나 늑장 발령 말년 병장에 '뻥 뚫린' 軍 차단로…전역 앞두고 왜 범행 동부전선 GOP(일반전초)에서 총기 난사 뒤 무장탈영한 임모 병장이 23일 체포 작전에 나선 군(軍)의
"왼쪽 가슴 위쪽에 발사…종이와 펜 달라 요구" 軍, 무리한 체포작전 피하고 가족동원 투항권고 강원도 고성군 22사단 GOP(일반전초) 총기 난사 후 무장 탈영한 임모 병장은 23일 오후 군과 가족들의 끈질긴 투항 권유를
국방부는 23일 군 병력에 포위된 상태에서 자신의 소총으로 자살을 시도한 무장탈영병 임모(22) 병장을 생포했다고 밝혔다. 국방부의 한 관계자는 "오후 2시55분께 자해를 시도하던 임 병장을 생포했다"며 "총으로 자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