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engsikwon

소금과 선식을 먹으면 암을 고칠 수 있다는 말로 50대 위암 말기 환자를 속인 생식원 업자가 금고형을 선고받았다. 연합뉴스TV 1월21일 보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은 업무상 과실치상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55살 A씨에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