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em-seumiseu

"나 자신의 불안과 맞서 싸우기로했다"
한국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뉴욕 타임스에 따르면 샘 스미스는 지난 88번째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007 스펙터'의 사운드 스코어 '라이팅 온 더 월'(Writing's on the Wall)로 '베스트 오리지널 송' 부문을 수상한 바 있다. 그때
이번 007 영화의 테마곡은 샘 스미스가 부른다. 'Writing's On The Wall'의 뮤직비디오가 드디어 공개됐다. 가장 자주 등장하는 건 다니엘 크레이그, 모니카 벨루치, 레아 세이두다. 아래는 지난주 공개된
또한 앨범이 발매된 25일에는 “정말 오랫동안 이 순간을 꿈꾸어왔다”고 말했다. 샘 스미스가 참여한 영화 ‘007 스펙터’의 주제곡이 9월 25일 발매됐다. 그가 부른 노래의 제목은 ‘라이팅스 온 더 월'(Writing's
여기를 클릭해 발렌시아가의 사진과 영상을 감상해보자. 트위터 팔로우하기 |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우리는 이제껏 지젤 번천이나 케이트 모스와 같은 모델들이 발렌시아가 캠페인에 등장한 것을 봐왔다. 그래서 샘 스미스의
트위터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지난달 스미스는 팬들에게 "어서 라이브를 할 수 있기를 바래요."라고 트위터에 섰다. 그리고 아래 동영상을 올렸다.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 곧 시작될 미국 투어를 앞두고 샘 스미스가
팀 쿡 : "오늘은 평등, 인내와 사랑의 승리로 기록될 것입니다." 아메리칸 에어라인 : "우리는 탑승 준비를 마쳤습니다. 다양성이 우리 모두를 더 강하게 만들어줄겁니다. 오늘 우리는 평등한 결혼을 축하합니다!" 백악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