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yuhyeyeong

'응답하라 1988'에서 성보라 역을 맡았다.
지난 6월 시즌4가 공개된 ‘오렌지 이즈 더 뉴 블랙’은 넷플릭스의 간판 드라마다. 다양한 개성을 가진 여성들이 뉴욕 연방 교도소에서 복역하며 겪게 되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내면서 인종과 성소수자 문제까지 심도 있게
PRESENTED BY NETFLIX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종영한 '응답하라 1988'의 고경표와 류혜영은 사실 서로 좋아는 하지만 우정 때문에 사귀지는 않는 오랜 친구 사이라고 한다. tvN의 명단공개에서는 ‘선우-보라'(고경표-류혜영) 커플을 ‘연예계
마지막 회 평균 시청률 19.8%.같은 시간대 시청률 11주 연속 1위.화제성 점유율 1위. TV역사에 남을 기록을 세우고 종영한 '응답 하라 1988'을 그리워하는 사람이 시청자뿐만은 아니다. 극 중 배역과의 이별을
강한 임팩트를 주는 인물들과 일부 과장된 연기는 거부감을 불러일으키기도 한다. 한 극작가는 "덕선의 가족으로 나오는 거의 모든 캐릭터가 어딘가 병든 사람들 같은데, 견디기 힘든 성향들이 '따뜻함, 코믹, 인간적인' 코드로 흥겹게 받아들여지고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특히 아버지 성동일의 분열적 성격은 술주정에서 절정을 이룬다. 하나같이 큰소리를 치며 호들갑을 떠는 '정신 나간' 어른들 사이에서 덕선이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를 보이는 것 아니냐는 의견도 있다. 아버지의 빚보증으로 인해 집안이 기울면서 꿈을 접어야했던 보라의 과격한 신경질이 오히려 현실적으로 보일 정도다.
tvN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 멤버들이 첫 방송 전 18% 시청률 공약을 걸었을 때만 해도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비웃음이 가득했다. 18%가 아니라 8%나 넘을 수 있겠냐라는 반응이 대부분이었다. ‘응답하라 1997
우리가 쌍팔년 쌍문동 골목에서 발견한 것은 성덕선만이 아니다. 졸부집 둘째 아들 정환(류준열 분), 춤으로 동네를 평정한 동룡(이동휘), 덕선의 천적 보라(류혜영)의 매력도 넘쳐난다. 화제의 케이블드라마 tvN '응답하라
배우 류혜영이 압도적 존재감을 드러내며 '응팔'의 '하드캐리'에 등극했다. tvN 금토드라마 '응답하라 1988'(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에서 개성 넘치는 서울대생 엘리트 성보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는 류혜영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