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deufc

‘괴물 레슬러’ 심건오(28, 김대환MMA)의 사랑은 이루어질 수 있을까?. 지난 11월 30일 ‘로드걸’ 이은혜가 인터넷 개인 방송을 통해 “심건오가 크리스 바넷에게 이기면 사귀겠다”고 말했다. 갑작스런 이은혜의 말에
"본인의 잘못에 대해서 인정하는 것이 우선이다." 이중 계약 논란의 중심에 있는 격투기 선수 송가연이 종합격투기 대회사인 (주)로드를 상대로 낸 계약효력정지 등 가처분 소송에서 패소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0부(수석부장판사
이종격투기 선수 송가연이 로드FC 정문홍 대표를 상대로 제기한 고소가 모두 무혐의 불기소 처분을 받았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21일 송가연이 정문홍 로드FC 대표를 상대로 제기한 성추행교사 및 성희롱 사건에 대해 혐의없음의
로드FC와 송가연간의 반목이 2라운드를 맞이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 19부(재판장 고의영)는 지난 19일 송 씨가 수박 E&M을 상대로 낸 가처분 신청에서 "채권자와 채무자가 2013년 12월 1일 체결한 전속계약의
개그맨 윤형빈이 송가연을 비판하는 글을 올렸다. 윤형빈은 8일 자신의 SNS에 "옆에서 보는 나도 너무 화가 나서 안 되겠다"며 이날 불거진 송가연 관련 일에 대해 언급했다. 윤형빈은 "성적 비하와 모욕 협박? 해도
종합격투기선수 송가연(23) 씨가 맥심코리아와 진행한 인터뷰에서 종합격투기 단체 로드FC의 정문홍 대표로부터 ‘성적인 모욕과 비하, 세미누드 촬영, 협박’을 당했다고 밝힌 직후 로드 FC 측이 이를 반박하는 공식입장을
배우 김보성이 시력 보호를 위해 수술을 포기했다. 김보성은 지난 1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XIAOMI ROAD FC 035' 스페셜 매치 웰터급에 출전해 일본의 콘도 테츠오와 대결을 펼쳤다. 김보성은 대결 중
어제(10일) 열린 로드 FC 경기에서 박대성 선수의 과도한 접촉에 로드걸 최설화가 입장을 밝혔다. 매일경제에 따르면 어제 로드 FC 대회 라이트급에 출전한 박대성은 김경표와의 경기에서 승리한 후 세리머니를 하며 사진을
종합격투기 도전을 마친 배우 김보성(50)은 시각장애 6급으로 왼쪽 눈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 오른쪽 눈만으로 세상을 보던 김보성이 보이는 쪽 눈을 맞았을 때, 세상은 암흑이 됐다. 경기 전 "죽기 전까지는 항복하지
'의리'로 유명한 배우 김보성이 시원하게 삭발식을 진행했다. 이번에도 의리 때문이었다. 6일 김보성은 서울 압구정에 위치한 로드 FC 짐에 모습을 드러냈다. 12월 10일, 소아암 환자를 돕는 기부를 위해 격투기 데뷔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