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beiteu

리베이트는 처방 자료를 보면 대가성이 드러난다
'뒷돈' 파장을 정리해봤다.
검찰이 지난해 6월부터 도주 중인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의 손승범 전 차장을 공개 수배했다. KAI에서 인사담당자였던 손 전 차장은 일감을 몰아주고 리베이트를 받는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경향신문에 따르면 검찰 관계자는
'국민의당 리베이트 의혹' 사건에 연루된 혐의로 기소된 같은당 박선숙· 김수민 의원이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서부지법 형사11부(김양섭 부장판사)는 11일 공직선거법·정치자금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국민의당
검찰이 국민의당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수수 의혹 사건에 관여한 혐의로 박선숙 의원과 김수민 의원에 대해 청구한 구속영장이 12일 기각됐다. 서울서부지법 조미옥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날 두 의원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
국회의원 2명에게 동시 구속영장 청구라는 초강수를 둔 검찰의 국민의당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 수사가 중대 고비를 맞았다. 리베이트 수수에 관여한 핵심 인물로 지목됐던 박선숙 의원과 김수민 의원이 11일 오후 서울서부지법에서
국민의당 박선숙 의원이 지난 4·13 총선 홍보비 파동으로 27일 검찰에 소환되면서 정치인생 최대의 위기를 맞게 됐다. 안철수 대표의 최측근으로 꼽히는 박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 '야권 단일화·연대는 없다'는 독자행보를
국민의당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에 대해 김수민 의원과 국민의당이 책임 소재를 두고 공방을 벌이고 있다. 김 의원 측은 국민의당이 문제의 허위 계약을 지시했다고 주장하고 있는 반면, 국민의당은 김 의원 측의 주장을
국민의당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의 핵심 인물인 김수민 의원이 23일 오전 검찰에 출석한 가운데 문제의 허위 계약이 국민의당 지시로 이루어졌다는 폭로가 나왔다. 문화일보는 23일 "당의 지시로 (허위) 계약이 이뤄졌고
국민의당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수수 의혹 사건의 핵심 인물인 김수민 의원이 23일 오전 검찰에 출석했다. 이날 오전 9시 50분께 서울서부지검에 검은색 재킷과 짙은 남색 하의 정장 차림으로 출석한 김 의원은 취채진과
김수민 국민의당 의원의 리베이트 의혹과 관련해 국민의당 측이 "업계 관행"이라고 반박한 데 대해 한국디자인기업협회가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협회는 "한 개인의 일방적이고 무책임한 행동과 발언으로 인해 업계에 대한 오해와
국민의당은 15일 김수민 의원의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에 대한 자체 진상조사 결과 "홍보업체의 자금이 국민의당으로 들어온 것은 없다"며 의혹을 부인했다. 국민의당 진상조사단 단장인 이상돈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국민의당 김수민 의원이 광고대행업체로부터 리베이트를 받았다는 의혹과 관련, 6월 10일, ‘JTBC 뉴스룸’은 광고대행업체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김수민 의원 측이 광고 대행 업무를 연결해주는 조건으로 대행료의 70
검찰이 벌여온 대규모 제약사 불법 리베이트 수사가 마무리됐다. 서울서부지검 식품의약조사부(변철형 부장검사)는 자사 의약품을 처방해주는 조건으로 의사에게 50억원대의 뒷돈을 건넨 혐의(약사법 위반)로 제약회사 파마킹 김모
잇단 리베이트 조사에 제약업계 긴장 이번에 검찰에 적발된 동화약품[000020]의 리베이트 사건은 의약품 리베이트에 대한 정부의 강력한 규제 속에서도 리베이트가 쉽게 뿌리 뽑히지 않고 있다는 것을 여실히 보여준다. 특히
시장조사 빙자 광고대행사 통해 뒷돈 '꼼수'…의사 155명도 재판에 자사 의약품을 처방해주는 대가로 전국 병·의원 의사들에게 수십억대 금품을 건넨 우리나라 최장수 제약사인 동화약품이 재판에 넘겨졌다. 정부합동 의약품
경찰청은 1∼10월 장례업체 비리에 대한 특별 단속을 벌여 업체 간 리베이트 수수 등 20건의 사건을 수사해 1천114명을 검거하고 이 중 2명을 구속했다고 23일 밝혔다. 경찰이 확인한 범죄 수익은 994억원에 달했다
This entry has expi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