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뿐만 아니라 부담감과 중압감으로 어깨에 힘이 잔뜩 들어간 모든 이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조언이다.
'부암동' 복자클럽이 정영주와 김형일 모두를 응징했다. 8일 방송된 tvN '부암동 복수자들'에서 정혜(이요원)가 찜질방에서 혼자 있던 중 도희(라미란), 미숙(명세빈), 수겸(이준영)이 나타났다. 이들은 "이제 혼자가
'언니들의 슬램덩크'가 완전 새롭게 시즌2를 꾸리게 됐다. 이 과정에서 기존 멤버 하차와 시즌2의 출격 사이 딜레마가 생겼다. 3일, OSEN 단독 보도로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 시즌2에 대한 윤곽이 드러났다
조랑말을 타고 사기꾼을 추격하다 철창에 갇힌 영애 씨. 직장 상사가 싼 대변으로 막힌 변기를 뚫다 똥독이 오른 라미란 과장. 두 배우의 짠내 나는 일상으로 ‘막돼먹은 영애씨’의 열다섯 번째 시즌이 시작됐다. 돌아온 영애
차인표와 라미란의 '꿀케미'가 '해피투게더'에서도 빛을 발했다. 십수년된 부부처럼 티격태격거리면서도 서로를 응원해준 두 사람. 차인표, 라미란의 입담, 예능감에 '해피투게더'는 초토화됐다. 두 사람의 찰떡 호흡, 다시
열네 살의 나이에 일본으로 끌려간 뒤로 급격하게 어두워졌다고 한다. 결국 타국에서 어머니의 죽음을 전해 듣고, 강제로 결혼도 하고, 정신병원에 입원하고, 이혼당하고, 딸까지 자살하고, 정말 비극적인 삶을 살았다. 하지만 그것 때문에 영화화를 생각한 건 아니었다. 다큐멘터리에서 덕혜옹주가 37년 만에 고국으로 돌아오는 광경이 나왔는데 '아기씨'라 부르며 덕혜옹주를 마중하는 상궁들의 모습이 깊게 각인됐다. 당시 50대 중반에 다다르는 할머니가 된 상궁들이 과거 궁에서 입던 옷을 차려 입고 덕혜옹주에게 절을 하는 모습을 보고 마음이 움직였다.
화제의 걸그룹 언니쓰가 성공적인 데뷔 신고식을 치뤘다. 여느 아이돌 못지 않은 활약을 보여준 프로아이돌 라미란과 왠지 모를 뭉클함이 어우러진 무대였다. 언니쓰는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에서 걸그룹으로 데뷔하고
. . . . 드디어 두둥...놀라지 마시라! . . . . . 제시가 두 명이 되었다. 처음에는 이렇게 청순하기만 했던 라미란. KBS2의 걸 크러시 예능 '언니들의 슬램덩크' 3회에선 제시가 라미란에게 화장을 해주는
아래는 마성의 뷰티 화보 메이킹 영상이다. 이 광고는 라미란의 데뷔 후 첫 뷰티 화보와 함께 제작된 것으로, 아래 화보 이미지들은 하이컷 매거진이 에스티 로더와 지난 1월 촬영해 하이컷 167호를 통해 공개됐다. 배우
# ‘도리화가’의 소리꾼 안재홍·이동휘 ‘응팔’의 감초 콤비는 영화 ‘도리화가’에서도 큰 웃음을 선사했다. 안재홍과 이동휘는 극 중 동리정사에서 신재효(류승룡 분)와 김세종(송새벽 분)에게 소리를 배우는 문하생 용복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