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계 은퇴 후 계획에 대해서도 밝힌 표창원 의원
문형욱의 주된 동기를 ‘쾌락’으로 본 경찰의 견해에 대해 다른 의견을 제시한 표창원
17일, 국회에서는 국정감사가 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