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lribeoseuteo

충돌 직전의 위태로운 장면도 연출됐다.
자유한국당 필리버스터 두 번째 주자
문희상 국회의장이 허가하지 않을 수도 있다
오전 본회의에서는 민식이법을 가결했다.
패스트트랙 법안 상정은 보류하기로 합의했다
한국당의 필리버스터 신청으로 국회 파행이 이어졌다.
앞서 자유한국당이 필리버스터를 신청하면서 국회 본회의가 지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