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gyeo-seukeiting

일본 여자 피겨스케이팅 대표 선수였던 아사다 마오가 마라톤 완주에 성공했다. 지난 4월 은퇴 후 참가한 첫 마라톤 대회였다. 닛칸스포츠를 인용한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아사다 마오는 지난 11일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에서
피겨 선수 최다빈이 평창올림픽 1차 선발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30일 서울 양천구 목동빙상경기장에서는 KB금융 피겨스케이팅 코리아 챌린지가 열렸다. 최다빈은 이날 시니어 여자 프리 스케이팅에서 118.75점(기술점수
러시아의 16세 피겨 스케이터 예브게니아 메드베데바가 은반 위에 '세일러문'을 재현했다. 메드베데바는 지난 23일 일본에서 열린 월드팀트로피 대회에서 세일러문 일본어 OST를 배경음악으로 한 갈라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에구치 히사시는 일본의 만화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다. ‘스톱 히바리군!’, ‘나가라 해적!’, ‘에이지’등의 작품으로 유명한 그가 4월 12일, 트위터를 통해 그림 한 장을 공개했다. 이날 은퇴 기자회견을 가진 피겨스케이팅
현역 생활을 마치는 일본 피겨스케이팅 간판 아사다 마오(27)가 동갑내기 라이벌 김연아(27)는 자신에게 좋은 자극을 준 존재였다고 밝혔다. 아사다는 12일 일본 도쿄의 한 호텔에서 은퇴 기자회견을 열고 "후회는 없다
피겨 스케이팅 밴쿠버 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아사다 마오(26)가 4월 10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현역 은퇴를 표명했다. 아사다는 "갑작스럽지만 저 아사다는 피겨 스케이팅 선수를 그만두기로 결정했습니다"라고 썼다. 그리고
최다빈 선수가 동계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딴 지난 2월 25일은 김연아가 2010년 밴쿠버에서 우승한 날이기도 하다. 이날 특이하게도 올림픽 공식 페이스북 계정은 김연아를 향한 애정을 동영상을 통해 표현했다. 올림픽 공식
알파인스키 정동현(29·하이원), 피겨스케이팅 최다빈(17·수리고)이 한국의 금맥을 이어받았다. 한국이 폐막을 하루 앞둔 25일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 행진을 다시 시작했다. 정동현과 최다빈의 금메달로
빙판 위에 크리스찬과 아나스타샤가 떴다. 프랑스의 피겨스케이팅 선수인 바네사 제임스와 모건 시프레스가 최근 ISU 피겨 선수권 대회에 출전했다. 지난 1월 25일,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린 경기에서 이들은 놀라운 경기로
'피겨퀸' 김연아(은퇴)가 2010년 밴쿠버 올림픽에서 세웠던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최고점 기록이 7년 만에 깨졌다. 러시아 피겨선수 에브게니아 메드베데바(18)는 28일(한국시간) 체코 오스트라바에서 열린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