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ebeulrit

샤오미의 6.4인치 '미 맥스' 패블릿이 지난 5월 10일 오후 4시(현지시각)부터 2주째 꺼지지 않고 있다. 매셔블에 따르면 샤오미는 2주 전 '미 맥스'의 배터리 수명을 보여주기 위해 온라인 생방송을 시작했는데, 관계자들은
휴대용 미디어 플레이어(PMP)는 한때 디지털 컨버전스를 상징하는 대표적 기기였다. 동영상 강의를 들으려는 중고생들에게 PMP는 '머스트 해브 아이템(Must have Item)'으로 통했다. 국내 시장규모만 한해 2천억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