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ja

'봉준호 장르' 20주년, 그가 했던 인터뷰들을 모아봤다
'옥자'가 불러일으킨 기나긴 논쟁.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이 제90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13개 부문에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옥자'의 시각효과상 최종 후보 선정은 불발 됐다. 미국 영화예술과학 아카데미 협회는
제90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를 앞두고 아카데미 위원회는 12월 19일, 시각효과 부문의 예비후보작 10편을 공개했다. 이중에는 봉준호 감독의 ‘옥자’도 있었다. ‘더 랩’의 보도에 따르면, 이 10편은 아래와 같다
PETA는 ‘동물을 인도적으로 대우하는 사람들’(People for the Ethical Treatment of Animals)이란 이름의 국제 동물보호단체다. PETA의 아시아지부가 올해의 인물로 한국인을 선정했다
PETA는 ‘동물을 인도적으로 대우하는 사람들’(People for the Ethical Treatment of Animals)이란 이름의 국제 동물보호단체다. PETA의 아시아지부가 올해의 인물로 한국인을 선정했다
26일 수요일 공식 개봉한 영화 '군함도'가 하루만에 관객수 97만 898명을 기록했다. 개봉일 효과를 감안해도 놀라운 숫자다. '군함도'의 이날 극장 매출액 점유율은 71.4%였다. 어떻게 이런 기록이 가능했을까? [통계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이 봉준호 감독의 '옥자'를 보고싶은 영화로 언급했다. 9일 크리스토퍼 놀란 감독은 미국 LA에서 진행된 '덩케르크' 프리미어 행사 중 한국 팬들과의 라이브 팬 채팅을 진행했다. 이 이벤트는 워너브러더스
〈옥자〉는 경계가 낮은 화두를 품고 있다. 〈옥자〉를 본 대중은 당장 "고기를 먹어도 되는 것인가?"라는 단순한 질문에 직면할지도 모른다. 혹은 "우리가 소비하는 육류는 어떤 방식으로 유통되는가?"라는 물음을 던지고 싶어질 수도 있다. 그러니까 이건 국가와 민족과 인종의 경계를 쉽게 뛰어 넘는 질문인 셈이다. 그런 의미에서 〈옥자〉는 봉준호가 만든 영화 가운데 가장 대중적인 작품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감상적 측면에서도 마찬가지다. 미자가 옥자를 찾는 건 집을 나간 반려동물을 찾는 심리와도 유사하다. 특별히 이유를 물을 필요가 없다.
*’옥자’에 관한 스포일러가 아주 많습니다. 지난 6월 29일, 극장과 넷플릭스에 공개된 봉준호 감독의 ‘옥자’는 아름답지만, 어딘가 쓰린 결말을 보여준다. 미자는 옥자를 구해 다시 집으로 돌아와 예전과 같은 목가적인
지금 캐나다 토론토에서는 봉준호 감독의 영화 두 편을 동시상영으로 보는 특별전이 열리고 있다. 6월 28일부터 7월 4일까지 '마더', '괴물', '살인의 추억', '설국열차' 등이 '옥자'와 함께 스크린에 걸린다. 특별전을
미란도 코퍼레이션이 옥자를 데려갔다는 사실을 알게된 미자는 산 아래에 내려갔다가 돌아온다. 손녀를 위로하고 싶은 할아버지는 미리 저녁을 준비했고, 이렇게 말한다. “배고프자? 이 할애비가 너 좋아하는 닭백숙 했다? 그려
전 지구에서 가장 고통받는 생명체는 공장식 축산에서 사육되는 돼지·닭·소, 그중에서도 '여성 동물'이다. 그들은 감금틀에 갇혀 평생을 살아야 할 뿐 아니라, 인공수정으로 강제 임신되고, 출산 뒤 충분히 돌볼 기회도 없이 3∼4주 만에 새끼를 빼앗기고 또다시 임신을 당해야 하는 고통의 수레바퀴를 맴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선 후보가 과거 여성에게 돼지발정제를 먹이려는 계획에 가담했다는 사실에 많은 시민이 경악했다. 차마 상상도 할 수 없는 끔찍한 일인데, 이런 일을 '여성 돼지'들은 일상적으로 당하며 산다.
봉준호 감독의 신작 '옥자'가 넷플릭스에 공개된 지 12시간도 채 지나지 않아 불법 파일로 유출됐다. '옥자'는 29일 넷플릭스와 국내 100여개의 상영관에서 동시 개봉했다. 공개 12시간도 지나지 않은 오후 12시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제임스 건 감독이 영화 '옥자'를 본 소감을 밝혔다. 건은 지난 27일(현지시각) 트위터를 통해 "세상에, '옥자'가 내 심장을 찢어놓더니 짓밟아버렸다"며, "멋진 것들이 가득한 영화"라고 평가했다
'비정상회담'에 미드 '워킹데드'에서 '글렌'을 연기하고, 봉준호 감독의 영화 '옥자'로 칸에 입성한 글로벌 스타 스티븐연이 출연했다. 최근 진행된 '비정상회담' 녹화에서는 동양인으로서 할리우드에서 활약하고 있는 스티븐연과
국내 시사회를 통해 첫 공개된 후 언론과 관객의 뜨거운 호평을 모으고 있는 기대작 ‘옥자’(감독 봉준호)가 전국의 79개 극장, 103개 스크린을 확정지었다고 19일 오후 밝혔다. ‘옥자’는 비밀을 간직한 채 태어난
멀티플렉스 시대 이전에는 신문에 극장광고가 있었다. 특정 제작사나 수입사의 영화들은 특정 영화관에서만 상영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당시 관객들은 자신이 보고 싶은 영화가 어느 극장에서 상영하는지를 그 광고에서 확인했다
봉준호 감독이 '옥자' VIP 시사회에 '동물농장' 팀을 초대했다. 영화 관계자는 16일 OSEN에 "봉준호 감독이 지난 13일 진행된 '옥자'의 VIP 시사회에 SBS 'TV 동물농장(이하 동물농장)' 제작진을 특별히
봉준호 감독이 ‘설국열차’ 이후 4년 만에 내놓은 신작은 산골소녀와 돼지의 우정, 사랑, 갈등을 그린 ‘옥자’이다.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의 투자를 받고 제작한 ‘옥자’는 이달 29일 넷플릭스의 플랫폼을 포함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