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emo

옷을 한 벌만 입고 다니는 그에게 '소녀가장'이냐고 묻기도 했다.
"여성의 외모에 대한 고정관념을 조장했다"는 이유다.
거침없는 성적 대상화와 외모 평가로 성인지감수성 미흡을 드러냈다.
배우 김지우는 이마를 있는 그대로 드러낸 사진과 함께 "우리 모두 각자의 단점까지 품고 사랑해 보자"고 강조했다.
드라마 '메모리스트' 첫 방송 이후 유승호의 외모를 지적하는 악플이 달렸다.
”혹시 스크린 속 (완벽해 보이는) 여성들의 모습과 스스로를 비교하게 된다면 기억하라”
배우 고원희, 윤세아는 물론 네티즌들도 그에게 지지를 보내고 있다
‘비슷한 외모의 출연자가 과도한 비율로 출연하지 않도록 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