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muhyeon-gimjeongil

김만복 전 국가정보원장은 2일 "남북 정상 간 핫라인(직통전화)이 있었지만, 노무현 전 대통령과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이 직접 통화한 적은 한 차례도 없었다"고 밝혔다. 김 전 원장은 이날 노무현재단이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