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ligongwon

'안 되나요' 노래 부르고 바로 차인 후, 남은 대관람차를 적막 속에 타야 했다.
임채무는 "배는 고파도 아이들 노는 모습을 보면 좋다"며 "삶의 스타일"이라고 밝혔다.
해리포터, 스파이더맨, 죠스, 쥬라기파크 등의 놀이기구로 유명한 곳이다.
비대면 트렌드 반영해 숲 속에서 드라이브 스루로 운영한다.
”이거 실화냐. 무섭다”, ”이걸 어떻게 타냐” 등 반응이 이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