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hongcheol

‘무한도전’의 새로운 여섯 번째 멤버를 뽑는 자리이지만, 새삼 원년 멤버들의 예능감을 느끼는 순간이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식스맨 최종 후보로 뽑힌 장동민, 광희, 강균성
MBC '무한도전'이 새로운 예능인들을 발굴할 기세다. 식스맨을 찾을 목적으로 10명이 훌쩍 넘는 스타들을 인터뷰한 가운데, 알지 못했던 매력을 드러낸 스타들이 대거 등장해 의외의 즐거움을 줬다. 지난 21일 방송된
‘그 녀석’ 노홍철은 ‘무한도전’에 돌아올 수 있을까.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이 제 6의 멤버를 찾는 일명 ‘식스맨’ 특집을 공식화하면서 새 멤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오는 14일 ‘식스맨’ 특집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방송인 노홍철(35)씨가 일요일인 23일 오전 5시 30분께 서울 강남경찰서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앞서 노씨는 7일 밤 11시 55분께 강남구 논현동 서울세관사거리 인근에서 술을 마시고 자신의
‘무모한 도전’의 초심이 필요해!- 이명석 대중문화비평가 1년 전이라면 아마 조세호를 강력히 밀지 않았을까 싶다. 나는 그가 양배추였던 시절부터 그 싹수의 파릇함을 주장해왔는데, ‘타짱’의 불길이 너무 거셌는지 양배추찜이
방송인 노홍철 씨가 음주운전과 관련해 MBN의 보도를 직접 반박했다. 노홍철 씨는 14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음주 측정 당시 경황이 없어 머뭇거린 것은 사실이지만, 제가 음주운전이라는 잘못된 행동을 했다는 것을 알았기에
방송인 노홍철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당일 '면허 취소' 수준으로 과음한 것으로 드러났다. 14일 YTN에 따르면, 채혈 결과 노홍철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105%로 조사됐다. 혈중 알코올 농도가 0.1% 이상이면
방송인 노홍철이 음주 운전으로 물의를 빚은 후 빠른 하차를 결정 지은 가운데, 그의 단단한 팬덤이 맹목적으로 노홍철을 감싸 안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노홍철은 지난 8일 새벽 강남 일대에서 지인들과 와인을 마신 후 차를
방송인 노홍철이 7일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됐다. 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노홍철은 1차 음주 측정을 거부했으며, 노홍철의 요구로 경찰은 2차 측정 대신 채혈 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정을 의뢰한 상황이다. 아직 채혈 결과가
지난 8일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돼 즉각 사과하고 MBC '무한도전' 등 출연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노홍철을 두고 공방이 한창이다. 정작 본인은 사건이 알려진 직후 공식 사과하고 출연 중인 프로그램에서 하차했지만, 일부